내맘대로 찰칵2012.01.05 21:51






밤에피는 장미가 아닌..

밤에피는 빛축제가 열리는 포천 허브아일랜드에 댕겨왔오요.


1월1일..

딱히 할것도 없고 일단 밥먹으러 나왔었죠.... 

그냥 집에 들어가기 서운해서 포천아트벨리에 가려고 했는데요.

도착하면 오후 5시가 넘을 것 같아 계획에 없던 허브아일랜드로 방향을 틀었습죠. 



허브아일랜드는 여러 번 갔었지만 

이상하게 갈 때마다 한 겨울이에요.


그러나 겨울에만 볼 수 있는 빛 축제는 이번이 처음이랍니다.


그런데 정작 하이라이트인  산타마을엔 안 올라가고 밑에서만 빙빙 돌다 그냥 왔네요.. ㅡㅡ;;;;



매번 사진으로 대신했던 빛축제를..

직접 보고 느끼고 추워죽겠는데 사진도 찍어왔어요. ㅎㅎㅎ

손가락에 고드름 열리는 줄 알았어요.. 


계획에 없던 나들이라.. 완전무장을 하지 않은 상태라서요.

암튼 얼어 죽는 줄 알았어요..ㅎㅎㅎ



어쨌거나.

밤에피는 빛잔치..

예뻐요. ㅎ 



몰라요..

그냥 별거 아닌데 다 이뻐보여서.. 마구, 아니 빨리 찍고 집에 가고 싶더라구요.. ㅎㅎㅎ



그래도 왔으니...

한 바퀴 돌아 보자며..

상점에 들어가기전 철지난 산타여도 반가워서 찍어 봤어요.



어머나~

이 산타 할아버지는... 

추운데 대롱대롱..............

오라는 우리 집엔 안 오고.... 저렇게 매달려만 계셔.



김코뚜레씨가... 빨갱이 영감탱이라 불렀던. 산타 할아버지.

역시 콜라만 많이 잡수셔서 저렇게 투실투실 하신 걸까요.. ㅡㅡ^



막상 보니..

뭘 어떻게 찍어야 할 지 몰라서... ^^;;



사진은 지저분하게 나왔지만.

직접 보면...... 이뻐요.

그냥 마음이........... 온화해진다고나 할까..


그러나 밤에만 볼 수 있는 거라..

내복껴 입고, 수면양말 신고. 목도리 칭칭 동여매고 장갑끼고........ 막. 그래야 합니다. 

멋부리다간 얼어 죽기 딱이에요. 

완전무장 하지 않으면 빛축제고 뭐고 추워서 암것도 눈에 보이질 않아요... ㅡㅡ


저 처럼요..ㅠㅠ  



끝. 

 


입장료는 1인당 3,000원이에요.




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
신고
Posted by 영심이~*

댓글을 달아 주세요

  1. 비밀댓글입니다

    2012.01.06 00:23 [ ADDR : EDIT/ DEL : REPLY ]
  2. 이런글도 올리시네요%^

    무지 이쁘네요^^

    좋은밤되세요

    2012.01.06 00:24 신고 [ ADDR : EDIT/ DEL : REPLY ]
  3. 포천 허브아일랜드가 유명하긴 한가봐요. ^^.
    몇번 포스팅으로 본 기억이 나는데.....다시 보면서도 느끼는 거지만
    저긴 절대 혼자 가믄 안돼겠다.....뭐 이런 생각을. ㅋㅋ
    필히 어여쁜 여친을 만들어서 가야겠다....는 각오를 다져보게 됩니다.
    벌써 새해 첫 금욜임다. 꺄올~ !! 행복하게 쫘악 누리시는 거 잊마세욧. 영심이님!~

    2012.01.06 06:40 신고 [ ADDR : EDIT/ DEL : REPLY ]
  4. 오호~ 너무 잘 보구 갑니다..!!
    좋으네요..^^

    2012.01.06 09:00 신고 [ ADDR : EDIT/ DEL : REPLY ]
  5. 완전 별천지네요 ^^ 요즘 카메라들고 촬영하는 재미에 빠져있는데
    기회되면 가보고 싶어요. 아이들이 좋아하겠습니다.

    2012.01.06 16:51 신고 [ ADDR : EDIT/ DEL : REPLY ]