손님 초대용으로 좋은 햄버거 스테이크 델고 왔어요.

사실... 2주전인가 ㅋㅋ

조촐한(?) 생일잔치가 있었어요..

그때 생일 상차림 요리로 햄버거 스테이크와  직접 구운 빵. 오렌지 에이드, 샐러드까지 풀코스로~

읔~ 힘들어 죽는 줄 알았습니다.ㅜㅜ

그래서 사진도 제대로 못 찍고..

그나마 샘플로 만들어 본 햄버거 스테이크 간신히 건졌어요. 

그럼... 오래 묵힌 포스트, 뒷북 전문 블로거의 햄버거 스테이크 시작합니다.. ^^


5월은 가정의 달..

하지만 우리 집은 잔인한 달..ㅎㅎ


이런저런 행사화 함께...생일자도 두 명이나 있으니...나원 참.. ㅠㅠ 


그래서 5월엔 돈 쓸일...... 외식할 일 참 많습니다. ㅡㅡ



외식........ 참 좋아하지만ㅋㅋ

웬만하면 자제해야죠.

이러다 지갑 빵꾸날 것 같아 무서워요.



그래서 오늘은 외식비도 줄이고... 대신 외식 분위기 물씬 풍기는  햄버거 스테이크 준비했어요.

 햄버거 스테이크가 맞는말인 것 같은데..

저같은 아날로그 세대는 뭔가.. 함박 스테이크가 더 정겹고 맛스럽게 느껴지네요..^^




동생 부부를 초대했었는데요..

이 부부는 생일이 이 틀 차이라 한 번에 몰아서 선물대신 식사대접을 했더랬어요.  


해마다 제가 용돈을 조금씩 챙겨주곤 했는데

이번엔 식사 대접과 선물은 조카 옷 사주는 걸로 대신했죠. 

하지만 그들은 나의 이런 숨은 뜻을 모를 거에요..

조카 선물과 식사 대접은 생일 선물 대신이란 말을 안 했거든요..( 생색내는 것 같아서 말이에요..^^;;;)


그런데 차라리 용돈으로 떼우고 말 걸 그랬나 봐요.

매번 주던 용돈보다 돈을 세 배나 더 썼............ㅠㅠ 


어쨌거나...

함박스테이크 나갑니다.. ㅎㅎ 



재료님 오십니다..


다진 소고기 400g. 다진 돼지고기 450g. 달걀 2개. 빵가루 8T. 소금 반 큰술. 후추 쇽쇽~. 바질가루 1큰술.

다진마늘 1큰술. 다진 파 2큰술. 맛술 2큰술. 다진양파 1/2개. 


가니쉬: 파프리카. 가지. 호박. 양파.--> 소금. 후추. 올리브오일.

숙주: 좋아하는만큼 준비./ 굴소스와 후추로 간하면 끝, 


   

1. 햄버거 스테이크는 돼지고기와 소고기를 섞어야 퍽퍽하지 않고 부드러운 것이 맛도 좋아요.


2. 돼지고기와 소고기는 일단 키친타올로 꾹꾹 눌러 핏물을 제거한 후 모두 합체시켜요.

그리고 요따가 빵가루. 달걀. 파. 마늘. 소금. 후추. 바질가루 기타등등 모두 넣고 팍팍 패대기쳐줍니다....... 그냥 치대요.^^ 


   

3. 깜빡하고 다진 양파를 안 넣을 뻔 했어요. 고기 패대기 치다가 옆에 보니 있길래...긴급 투입 시켜봅니다..ㅎㅎ

어쨌거나 고기를 마구 못살게 굴어주세요. 팍팍 던져가며 치대고 ...팍팍 아시죠?? 


4. 고기를 둥글 납작하게 빚었을 때 끝이 갈라지지 않을 정도로 잘 치댄 후... 모양을 잡아 주세요.

고기 패티는 익으면 가운데 부분이 볼록~ 해지므로.. 아예 처음부터 가운데를 쑉~ 눌러놔요. 


   

5. 프라이팬에 앞뒤로 노릇하게 구워요.


6. 그리고 프라이팬에 물 한 컵(200ml)정도를 냅다 부어요.

그리고 반드시 뚜껑을 덮고 앞뒤로 익혀주세요.

그러면 고기가 뻣뻣하지도 않고 촉촉하고 부드럽게 잘 익어서 더 맛있어요.. ㅎㅎ 

기름도 적게 쓰고 이 방법이 저는 좋더라구요.



   

7. 그리고 가니쉬로 구운채소 준비했어요. 각종 채소에 소금. 후추 뿌리고 올리브 오일 뿌려 구워요.



8. 오늘 햄버거스테이크의 화룡점정!! ㅎㅎ 숙주입니다.

1인분에 숙주는 대충 한 주먹 정도 팬에 올리고 여기에 굴소스 반 큰술 넣고 기름 살짝 두른 후 센불에 미친듯이 볶아요.

아주 푹~ 익히는 게 아닌 숙주가 숨이 죽을 정도까지만 볶아 놓고 마지막에 후추 슉슉~ 




9. 마지막으로 햄버거 스테이크 소스는  간편하게 마트표 스파게티소스로 대신 했어요.

먼저 양파와 자투리로 남은 파프리카를 넣고 살짝 볶다가 스파게티 소스를 냅다 붓고.. 올리고당 1큰술과 후추 살짝 넣고 한 번 끓여주면 끝이에요.


소스는 각자  입에 맞는 걸로 준비하셔도 좋구요..^^



햄버거스테이크가 이렇게 두툼합니다만 전혀 퍽퍽하지 않아요.

아주 부드럽고 촉촉해요..

반숙으로 익힌 달걀 프라이와 함께 먹으면 부드러움이 두 배. ^^


갠적으로 숙주 완전, 무지 강추!!

숙주가 햄버거 스테이크의 맛을 한층 더 돋워줘요.


숙주를 싫어한다면 뭐 할 수 없지만..

센불에 볶아낸 숙주와 햄버거 스테이크는 완전 환상궁합입니다. ^^


아작아작 씹히는 숙주와 햄버거 스테이크는 생각만해도 군침 폭발이에요. ㅋ 



물에 구운 햄버거 스테이크는 아주 촉촉하고 부드러워요.

그리고 아까도 강조했던 숙주는 정말 엄지 척~!! ㅎㅎ 


이날 식구들이 모두 맛있게 잘 먹어 주었어요.

햄버거 스테이크 앙콜이 들어와서 또 한번 만들어다 바치려구요.. ㅜㅜ


어찌됐든..

오늘의 햄버거 스테이크

레스토랑 전혀 부럽지 않았습니다. 외식 못지 않아요. 


집에서 푸짐하게 그리고 근사하게 만들어 보세요..^^ 

별로... 어렵지 않습니다만.(미쓰김 버전. ㅎㅎ)

 요리 블로그에 와서 멘붕 되시는 분들도... 충분히 따라하실 수 있습니다만.ㅋㅋ 


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
신고
Posted by 영심이~*

댓글을 달아 주세요

  1. 이전 댓글 더보기
  2. 집에서 정말 외식느낌 낼 수 있네요~ㅎㅎ 저도 먹고 싶어져요!ㅎㅎ

    2013.05.09 09:34 신고 [ ADDR : EDIT/ DEL : REPLY ]
  3. 이런 초대면 행복 하지요^^
    맛난 수제 행버거 스테이크 굿 ^^

    2013.05.09 09:36 신고 [ ADDR : EDIT/ DEL : REPLY ]
  4. 수제햄버그 너무 좋은데요 ㅎㅎ
    맛있게 보고 갑니다. 영심이님 즐거운 시간 되세요

    2013.05.09 09:38 신고 [ ADDR : EDIT/ DEL : REPLY ]
  5. 전 맛있고 양 많은 것에 거의 실신을 하는데 이거 정말 끝내주네요.
    패디까지 다 직접 만드시고 정말 대단하세요.
    영심님은 언니네도 잘 챙겨주시고 동생네도 잘 챙겨주시고, 진짜 천사 맞구만요.
    동생부부 감동했을 거예요~~ ^^
    저는 사진만 봐도 감동을 해서 지금 저녁 바로 전인데 배가 너무너무 더 고파요.

    2013.05.09 09:45 신고 [ ADDR : EDIT/ DEL : REPLY ]
    • 남동생이랑은 별로 친하지 않았거든요..^^
      결혼하고 애 하나 낳더니 조금 달라지더라구요..
      그리고 이렇게라도 하지 않으면 서로 얼굴볼일 없어서요..
      그래서 일부로라도 자주 보려고 노력만해요..^^

      2013.05.11 00:33 신고 [ ADDR : EDIT/ DEL ]
  6. 저도 이번달에는 정말 지출이 큰 날이에요
    그래서 입지도 먹지도 못하고 산답니다. 응?? 먹지도??ㅎㅎㅎㅎ
    저도 햄버거 스테이크 완전좋아하는데.. 이렇게 할 수 없으니 그냥 사진만 찍어서
    남친한테 전달할까도 생각하고 있고 ㅋㅋㅋ

    2013.05.09 10:12 신고 [ ADDR : EDIT/ DEL : REPLY ]
  7. 제가 자꾸만 숙제를 받는 느낌이예요.ㅎㅎ
    맛있어 보여서 이거도 해먹어야되겠다 싶거든요...ㅎㅎ
    욕심꾸러기 풍경이 요거요거 꼭 해먹고 말거예요.ㅋㅋ

    2013.05.09 10:27 신고 [ ADDR : EDIT/ DEL : REPLY ]
    • 그냥 돼지고기랑 소고기 사다가 반죽만 하면 되는거라 은근 쉬워요..^^
      소스도 뭐 마트에있는 스파게티 소스라 따로 신경쓰지 않아도 되고요..
      꼭 한 번 만들어 보세요..^^

      2013.05.11 00:34 신고 [ ADDR : EDIT/ DEL ]
  8. 요리블로그와서 멘붕되는 1인이 저에요..ㅋㅋ
    담엔 그냥 동생분 생일날 용돈주시는걸로~? ㅎㅎㅎㅎ
    데코도 이쁘고 맛깔스러 보여욤~~^^

    2013.05.09 13:13 신고 [ ADDR : EDIT/ DEL : REPLY ]
    • 휴~ 차라리 용돈 두둑히 주는 게 오히려 더 나은 것 같아요..ㅎㅎ
      이건 뭐 힘만들고,테도 안 나고.. 돈은 돈대로 들고.. ㅜㅜ

      2013.05.11 00:35 신고 [ ADDR : EDIT/ DEL ]
  9. 그럼 5월은 영심님 가정의 잔인한 달이 되는건가요? ㅎㅎㅎㅎ
    참 행복하게 사시는 것 같아서 항상 부럽습니다. ^^

    2013.05.09 13:49 신고 [ ADDR : EDIT/ DEL : REPLY ]
    • 앞으로도 돈 쓸일이 더 있으니.. 심하게 잔인한 달이에요..
      아.. 카드 청구서가 6월달에 날라오니..
      6월이 잔인한 달일까요? ㅎㅎ

      2013.05.11 00:38 신고 [ ADDR : EDIT/ DEL ]
  10. 밖에서 먹는거랑은 차원이 다른 맛인걸요?
    너무 군침 돌아요, 더 푸짐해요. 채소도 넉넉해서 그게 맘에 들어요.

    2013.05.09 14:32 신고 [ ADDR : EDIT/ DEL : REPLY ]
  11. 수제햄버거스테이크
    맛있게 보고 갑니다. ^^

    2013.05.09 18:33 신고 [ ADDR : EDIT/ DEL : REPLY ]
  12. 뜨개쟁이

    에고야~~
    부러워라..
    밖에 나갈 필요가 없군요.

    2013.05.10 13:15 신고 [ ADDR : EDIT/ DEL : REPLY ]
  13. 군침도네요 ㅎㅎㅎ 제 블로그에도 놀러오세요 맞구독 해주시구요 ~~

    2013.05.10 16:38 신고 [ ADDR : EDIT/ DEL : REPLY ]
  14. 행복하고 편안한밤 되시길 바래요~

    2013.05.11 01:23 신고 [ ADDR : EDIT/ DEL : REPLY ]
  15. 햄버거 스테이크 정말 좋아해요~
    너무너무 먹음직스럽네요^^ 저두 주말에 한번 만들어봐야겠어요ㅎㅎ

    2013.05.11 03:52 신고 [ ADDR : EDIT/ DEL : REPLY ]
  16. 와, 햄버거스테이크 직접 해 먹으면 그 맛이 더 좋을 듯하네요.
    이 요리 괜찮네요.

    2013.05.11 22:34 신고 [ ADDR : EDIT/ DEL : REPLY ]
  17. 와우.... 너무 맛있어 보입니다 ㅎㅎ

    2013.05.11 23:15 신고 [ ADDR : EDIT/ DEL : REPLY ]
  18. 외국레스토랑 안가도 되겠어요 ㅋ

    2013.05.12 21:14 신고 [ ADDR : EDIT/ DEL : REPLY ]
  19. 쉬운 설명이라 따라할 자신이 생겼어요. 꼭 만들어 볼랍니다!

    2013.05.14 21:19 신고 [ ADDR : EDIT/ DEL : REPLY ]
  20. 퇴근시간은 멀었는데 군침도는..ㅠ_ㅠ…사진참 가혹하신데요?ㅋㅋㅋㅋㅋㅋㅋ

    2013.07.11 15:30 신고 [ ADDR : EDIT/ DEL : REPLY ]
  21. 댓글 링크타고 왔는데... 우와~ 대단하시네요. 눈으로 포식하고 갑니다^^

    2014.03.05 22:52 신고 [ ADDR : EDIT/ DEL : REPLY ]